문화유산신문

바로가기 메뉴

2017년 미술시장 규모 4,942억 원으로 크게 성장

- 2018 미술시장실태조사 결과 발표 -

입력 : 2018년12월28일 15시53분

  • 쪽지신고하기
  • 기사글확대
  • 기사글축소
  • 프린트하기

  ()예술경영지원센터(대표 김도일)의 발표에 따르면, 국내 미술시장 규모는 2017년 기준 4,942억 원인 것으로 조사되었다.

 

2017년 미술시장 전년 대비 24.7% 성장, 2008년 이래로 최고

 

  2017년 국내 미술시장 규모는 전년 대비 24.7% 증가했는데, 이는 미술시장실태조사가 시작된 2008년 이후 가장 높은 수치다. 건축물 미술작품이 전년 대비 138.9%로 크게 증가하고, 경매와 화랑의 작품판매금액이 각각 16.8%, 13.4% 증가한 것이 주요 요인으로 보인다.

 

 

< 국내 미술시장 현황 > (단위: 백만 원/)


 

 

2013

2014

2015

2016

2017

총 거래 금액

(중복 조정 전)

324,927

(392,295)

349,646

(410,343)

390,382

(459,347)

396,469

(476,889)

494,236

(569,707)

총 거래 작품 수

26,865

26,912

28,415

33,348

35,678

주요

유통

영역

화랑

194,504

204,841

240,655

215,825

244,663

경매

59,216

77,868

98,472

127,798

149,282

아트페어

66,113

62,427

67,388

73,593

65,511

공공

영역

미술은행

1,674

2,030

2,750

2,746

2,750

미술관

12,070

12,160

15,759

20,122

19,568

건축물 미술작품

58,718

51,017

34,323

36,805

87,932

 

 

 

  작품판매금액 기준으로 화랑은 상위 3개가 63.0%, 경매회사는 상위 2개사가 75.0%, 아트페어는 상위 2개가 55.2%의 시장 점유율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화랑은 상위 3개의 점유율이 전년 대비 10.4% 상승하여, 국내 미술시장은 여전히 상위 그룹에 높은 시장집중도를 보이는 것으로 분석된다.

 

온라인 경매 성장에 힘입은 중저가 미술시장 확대, 업체·종사자 수도 증가

 

  2017년 총 거래 작품 수는 35,678점으로 ’16(33,348) 대비 증가하였고, 평균 작품가는 1,385만 원으로 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다. 평균 작품가는 전년 대비 16.5% 증가하였지만, ’10년 대비 20.6% 감소해 중저가 미술시장이 확대되고 있음을 보여준다. 여기에는 온라인 경매의 약진이 기여했다고 분석된다. 평균 작품가가 3백만 원인 온라인 경매의 작품판매 규모는 425 원으로 전년 대비 71.3%로 크게 성장했다.

 

  미술시장에 종사하는 업체 수는 748, 종사자 수는 4,386명으로 전년 대비 각각 4.0%, 8.4% 증가해 지속적인 증가 추세를 이루고 있다.

 

화랑, 경매, 아트페어, 미술관 대상 전시시장 첫 조사, 향후 확대 예정

 

  올해는 처음으로 화랑과 경매, 아트페어, 미술관을 대상으로 한 전시시장 조사도 이루어졌다. 2017년 전시시장은 화랑, 경매, 아트페어, 미술관*에서 총 7,790회 열렸고, 참여 작가는 총 54,530, 관람객은 총 2,040만 명으로 집계됐다. 또한, 전시 분야에서 서면계약을 진행하는 비율은 화랑이 66.9%, 미술관이 67.2%로 조사됐다.

* 문예회관, 비영리 전시공간 등 기타 전시공간은 조사대상 제외(향후 확대 예정)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정책 담당자는 앞으로 이번 실태조사 결과를 활용해 다양한 정책을 수립할 계획이다. 특히 표준계약서를 보급해 서면계약 문화를 만들어나가고 시장 집중도 완화와 시장 투명화를 위해미술품의 유통 및 감정에 관한 법률」을 제정할 방침이다.”라고 밝혔다.

 

  미술시장 실태조사는 2009년에 처음 실시되었으며, 이번에는 2017기준으로 주요 유통영역인 화랑(455)과 경매회사(14), 아트페어(49), 미술관(230)을 대상으로 한 전수조사로 진행됐다. 자세한 내용은 ()예술경영지원센터 누리집(www.gokams.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문화유산신문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관련뉴스 ]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섹션의 최신기사

최신 문화유산 뉴스

청와대 사랑채, 젊은 예술가들과 평화를 이... 2017년 미술시장 규모 4,942억 원으로 크게... 태안 마도 앞바다서 송원대 묵서명 도자기 ... 함께 반짝이는 ‘2018 한국관광의 별’ 아라가야 수공업의 거점, 함안 우거리 토기...

최신 문화유산 기사

조지아 어퍼 스바네티 (Georgia Upper Svan... 의성 소우당 고택 경주교동법주 (慶州校洞法酒) 김홍도필 풍속도 화첩 모스타르 옛 시가지의 다리 (보스니아 )

최신 한국의명소 기사

[포토기행] 철원노동당사 설악산 비선대와 천불동계곡 국립서울현충원 명승 제46호 단양 구담봉(丹陽 龜潭峰) 파주 감악산 출렁다리

최신 사설/칼럼

[신창석의 문화사색] 향나무는 늙지 않는다 [한중 정원가 예찬 37] 한국정원의 품격을 ... [김영관 칼럼] 알렌컬렉션 연구조사활동의 ... [한·중 정원가 예찬 36] 중국 첩석가산의 ... [김영관 칼럼] 알렌컬렉션 연구조사활동의 ...

최신 문화계소식

경운궁 이야기 국가무형문화재 전승자 구술 자서전 국립고궁박물관에 울려 퍼지는 클래식과 오... 국내 최대 공예 축제, 2018 공예트렌드페어... 백제문화유산주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