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유산 소식]가까이에서 직접 보고 느끼는 문화재 수리현장


-‘2019년 문화재 수리현장 25개소 중점공개’일반 관람 가능 / 5~12월 -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국민이 문화재 수리에 대해 더 잘 이해하고 관심을 높일 수 있도록 전국의 중요 문화재 수리현장 25개소를 중점공개 대상으로 지정해 5월부터 일반에 공개한다.


  문화재청은 2014년 ‘고성 왕곡마을 가옥보수’ 등 10개소를 시작으로, 지난해에는 ‘서울 암사동유적 발굴조사’ 등 21개소를 공개하여 문화재 수리현장에 대한 접근성과 신뢰도를 높이고 문화재 수리기술의 우수성과 고유성을 국민에게 알리고 있다.


  올해는 ‘경복궁 취향교 복원공사’, ‘여수 진남관 해체보수 공사’, ‘서울 문묘와 성균관 담장보수 공사’ 등 많은 국민이 관심을 가지고 있는 주요 문화재 수리현장 25개소를 공개한다. 현장에 방문하면 문화재 수리전문가, 수리기술자, 문화유산해설사 등 전문가로부터 수리과정과 문화재에 대해 상세한 안내도 받을 수 있다.


  수리현장 공개 일정과 내용 등 더 자세한 사항은 해당 지방자치단체로 문의하면 되며, 참여를 희망하는 국민은 해당 지방자치단체로 전화하여 사전 예약할 수 있다.


  문화재청은 정부혁신의 하나로 문화재 수리현장 운영에 대한 사전점검 등을 꾸준히 펼쳐 문화재 수리현장이 문화재를 직접 보고 느낄 수 있는 살아있는 교육의 장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 <안성 청룡사 대웅전 구조부 현황> -문화재청-



 News & Company

법인명 : 주식회사 리몽 | LEEMONG corp.

등록번호 : 강원 아00093 |  발행일자 : 2011. 9. 5

발행인 :  이원석 | 편집인 : 이진경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은미

[25464] 강원도 강릉시 운정길 63 강릉선교장

63, Unjeong-gil, Gangneung-si, Gangwon-do,[25464] Republic of Korea

Email : kchnews@naver.com T : 02-733-5270 F : 02-730-5270

 ⓒ문화유산신문 당사의 기사를 동의 없이 상업적으로 링크, 게재하거나 배포하실 수 없습니다.

Copyrightⓒ 2019 KCHN All rights reserved. Hosting &  Powered by Leemong corp.